상단여백
HOME 뉴스 치위생/기공/업계
‘맞춤형 지대주’ 기공소 통해 치과에 제조ㆍ판매하기로오스템, 치기협과 상호 발전 위한 MOU 체결
  • 전유경 기자
  • 승인 2019.08.26 16:21
  • 댓글 0

   △ (왼쪽부터) 오스템임플란트 엄태관 대표이사, 대한치과기공사협회 김양근 회장

 

오스템임플란트와 대한치과기공사협회(회장 김양근, 이하 치기협)가 지난 8일, 치기협 회관에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오스템 엄태관 대표이사와 치기협 김양근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MOU를 통해 오스템은 치과기공사들과 상호발전을 위해 ‘맞춤형 지대주’를 치과에 직접 제조 및 판매하는 것을 중단하고, 기공소를 통해 치과에 제조 및 판매하기로 했다. 또한 치기협 회원들의 맞춤형 지대주 사업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원자재인 정품 환봉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치과기공 단체 전시 및 세미나, 연자 섭외 등에서 상호관계를 발전시킬 계획이다.

치기협에서도 양 단체가 상호 발전할 수 있도록 임플란트 보철물의 장기적인 안정성 확보를 위해 미허가 또는 비정품 환봉을 사용해 불량 ‘맞춤형 지대주’를 제작하지 않도록 회원들을 계도하기로 했다. 아울러 불량기공물신고센터를 전국 단위로 설치해 양질의 치과기공물이 제작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기후 위기는 건강의 위기”
“기후 위기는 건강의 위기”
지역주민 구강검진 봉사에 앞장
지역주민 구강검진 봉사에 앞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