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위생/기공/업계
업무범위 현실화 위해 뛴다치위협, 내년 총선 대비 정책특별위원회 구성… 위원장에 황윤숙 교수 예정
  • 전유경 기자
  • 승인 2019.08.26 16:21
  • 댓글 0

 

대한치과위생사협회(회장 임춘희, 이하 치위협)가 내년 4월에 있을 총선에 대비해 정책특별위원회 구성을 추진한다.

치위협은 지난 6일 회관 2층에서 정기이사회를 열고, 내년 총선에 대비해 타 보건의료계 단체에서도 직역별 권익향상과 정치적 영향력 확대를 위해 기획단을 구성해 활동하고 있는 만큼 치위협도 이에 편승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위원장에 황윤숙 교수(한양여자대학교)를 위촉할 예정이며, 중앙회 및 시ㆍ도회 총선 관련 업무를 담당할 주요 임원과 외부 전문가로 조직할 계획이다.

정책특별위원회는 ▲치과위생사 업무 범위 현실화 ▲치과위생사 단독법 제정 ▲지역사회 통합 돌봄사업(커뮤니티 케어) 관련 치과위생사 참여에 관한 법적 근거 마련 목표 ▲1인1정당 가입 권유 ▲시ㆍ도회 보수교육 시 총선기획특별위원회 출범에 대한 홍보 및 독려 ▲시ㆍ도회의 각 지역구 국회의원 간담회 참석 및 후원 ▲대정당ㆍ국회 활동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이사회에서는 노후화된 협회 차량에 대한 조치도 논의됐다. 치위협 운행 차량의 경우 매연 저감 장치 부착 대상이다.

현재 서울시는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노후 경유 차량에 대한 운행 제한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이에 치위협은 차량의 저공해 조치 방안으로 배출 가스 저감 장치를 부착키로 하고, 치과위생사를 상징하는 디자인을 적용해 리뉴얼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일반 수용비를 제휴 카드 운영비로 전용하는 제1회 회관기금회계 예산 전용안을 통과시켰다. 이는 평생회비 납입 증가로 캐시백 금액 지급이 증가하면서, 제휴카드 운영비 예산을 추가 편성해야 할 필요에 따른 것이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치협 비상대응팀, 마스크 지원방안 마련에 총력
치협 비상대응팀, 마스크 지원방안 마련에 총력
치협, 대구ㆍ경북지부 코로나19 방역용품 전달
치협, 대구ㆍ경북지부 코로나19 방역용품 전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