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계
총선 대비 정책제안서 발간치협, 총선 기획단 구성해 수차례 회의 및 전문가 검토 거쳐 완성… 국민 구강 건강 향상에 중점
  • 전유경 기자
  • 승인 2020.01.03 16:06
  • 댓글 0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김철수, 이하 치협)가 21대 국회의원 총선 대비 치과의료분야 정책제안서를 발간했다.

제안서는 총 4개 테마로 10가지 치과계 주요 정책이 이해하기 쉽게 정리돼있다. 

첫 번째 국민 구강 건강 향상을 위한 정책 제안으로는 △국민 구강 건강 모니터링 강화를 위한 국가 구강검진제도 개선 △응급의료체계의 치과적 개선 △공공보건의료체계 개선을 위한 보건의료인력 역량 강화 △구강보건 이동진료차량 지원 사업 확대 및 민간 협력 체계 구축을 통한 운영 활성화 사업 등이다.

두 번째 테마인 세대 및 계층별 구강 건강 증진 정책제안으로는 △노인 및 취약계층, 중장년층, 청소년층 국민 각각을 위한 치과계의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 △취약계층 틀니, 임플란트 무료 진료 지원 사업 △장애인 치과 진료 접근성 개선 등이다.

세 번째로 안전한 치과 진료 및 수준 향상을 위한 정책제안은 △안전한 진료권 확보를 위한 기업형 불법 네트워크 치과 및 사무장병원 척결 △국민 건강 어지럽히는 의료광고 사후 모니터링 실시 강화 등이다.

마지막으로 첨단 바이오 분야 세계 일류화를 위한 치과계의 정책제안은 세계 일류 바이오 강국 도약을 위한 치의학연구원 설치다.

 

   △ (왼쪽부터) 치협 총선 기획단 민경호 단장, 김철수 회장, 총선 기획단 이재용 간사(치협 정책이사)

 

현재 보건의약단체장 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김철수 회장은 “헌법 제35조에 보장된 국민의 건강권이 입법기관을 통해 확립될 수 있도록 보건의료제도의 최고 전문가인 각 보건의약단체별 총선 기획단의 화합과 조율을 이룰 수 있도록 힘쓰겠다”면서 “이번 정책제안들이 대거 채택돼 국민 구강 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총선 기획단 단장이자 치과의료정책연구원 민경호 원장은 “총선 기획단이 방향성과 주제를 정하는 큰 그림을 그렸다면, 정책연구원은 그 그림에 색을 칠하는 작업을 맡았다”면서 이번 정책제안서 제작을 위해 힘쓴 총선 기획단 등 모든 임직원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총선 기획단 간사를 맡은 이재용 정책이사는 “국민 구강 건강 향상에 중점을 둔 이번 제안서가 새 국회에 구강정책 청사진을 제시할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