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계
치주학회, 미국 골유착학회 『IJPRD』과 학회지 협력 교류지난해 『IJPRD』에 게재된 최점일 교수의 에디토리얼 2차 출판 요청 등 논의
  • 전유경 기자
  • 승인 2020.01.23 13:03
  • 댓글 0

 

대한치주과학회(회장 구영, 이하 치주학회)가 지난 18일, 서울 인근에서 미국 골유착학회 학술지 『IJPRD』(The International Journal of Periodontics & Restorative Dentistry)의 편집장인 Myron Nevins 교수와 만나 학회지 상호 발전과 교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는 구영 회장, 설양조 총무이사, 치주학회 영문학술지 『JPIS』(Journal of Periodontal & Implant Science) 편집장인 신승윤 교수 등이 참석했다.

이날 회동은 지난해 『IJPRD』에 게재된 최점일 교수의 에디토리얼 ‘The road not taken: beyond our embarrassment and skepticism, volume 49(3)’을 2차 출판해달라는 요청과 이에 필요한 절차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 편집장은 “2차 출판요청은 매우 드문 일로, JPIS 편집위원회 논의를 거쳐 긍정적으로 진행되게 하겠다”면서 “이같은 요청은 임플란트 시대에 자연치아를 아끼기 위한 치과의사들의 노력을 촉구한 최 교수의 사설을 높이 평가한 것”이라고 자부심을 드러냈다.

구영 회장 역시 “이번 2차 출판은 JPIS의 국제적 위상이 더 높아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만족감을 표했다.

치주학회 『JPIS』는 지난 2014년, SCI(E) 등재 이후 국내외에서 치주 임플란트학 분야의 다양한 독자층을 형성했다. 2018년 영향력 지수(Impact Factor)는 1.472를 기록했으며, 5년 영향력 지수는 1.543으로 집계됐다. SCI(E) 등재 후 5년 만에 치과 전체 SCI급 국제 학술지 91개 2중 55위를 차지하는 빠른 성장세로 주목받고 있다.

최점일 교수 에디토리얼 보기(www.jpis.org/search.php?where=asummary&id=49_3&code=1150JPIS&type=TYPE2)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치협, 마스크 판매 기관으로 추가 지정
치협, 마스크 판매 기관으로 추가 지정
사무장병원 운영사례와 처벌은?
사무장병원 운영사례와 처벌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