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위생/기공/업계
신흥, 치과 예방 용품 공급 확보에 ‘총력’마스크, 글러브, 세정제 등 재고 확보 노력… 덴탈이마트 등 온라인 쇼핑몰 중심으로 물량 확보 및 수량 제한 판매 ‘가격은 그대로’
  • 전유경 기자
  • 승인 2020.03.13 17:25
  • 댓글 0

 

코로나19 사태 악화에 따라 치과계에서도 위생 및 감염 관리 중요성을 그 어느 때보다 강조하고 있다. 최근 개원가에서는 위생 예방 제품 수요가 폭증해 공급이 원활히 이루어지지 못하는 상황이 계속되고 있다.

이에 신흥에서는 확보된 물량을 최대한 많은 고객 치과에 제공할 수 있도록 수량 제한을 두고 판매하는 한편, 빠른 재고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치과계를 넘어 다수 마스크 공급 업체가 공적 마스크 외에는 가격을 인상해 판매하고 있는 반면, 신흥은 현 상황의 심각성을 인지해 ‘손해를 감수하더라도 치과계를 위한 위생용품 공급이 최우선’이라는 방침에 따라 기존 가격대로 판매하고 있다.

신흥은 또 마스크와 글러브 외에도 치과 기구 및 내부 표면 감염 관리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세균 번식 위험이 높은 유니트체어 석션 라인을 청소하는 세정제인 D-Suction Cleaner를 비롯하여 치과 내부 및 기구 표면에 모두 사용 가능한 세척제 Bossklein, 식약처 허가 의약품 소독제인 디터점스울트라(액) 등을 판매하고 있다.

이와 함께 최근에는 치과기구용 초음파 세척기의 효과를 극대화하는 고농축 세척액 D-Ultrasonic Cleaner를 새롭게 출시했다.

신흥 관계자는 “현 사태는 기업 이윤을 넘어 치과계와 우리 사회의 최소한의 안전을 위해 힘써야 할 비상시국”이라며 “수요 증가와 마스크 생산량 통제 등으로 공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각 치과에서 필요한 수량을 확보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므로 다 함께 위기를 극복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치협 감사단 “선거 중 부정행위 사법당국 고발” 요청
치협 감사단 “선거 중 부정행위 사법당국 고발” 요청
‘바로가이드’ 디지털 가이드 정점 찍어
‘바로가이드’ 디지털 가이드 정점 찍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