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계
치협, 덴탈마스크 27만 장 입고 예정보건용 마스크 4만 장도 입고… 대구ㆍ경북 등 특별재난지역에 우선 공급
  • 전유경 기자
  • 승인 2020.03.16 17:40
  • 댓글 0

 

정부가 대구와 경북 청도, 경산, 봉화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한 가운데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김철수, 이하 치협)가 16일 덴탈마스크 27만 장과 보건용 마스크 4만 장이 입고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치협은 보건용 마스크가 입고되는 즉시 전량을 경북 청도, 경산, 봉화지역에 우선적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어 17일부터 일일 입고 예정인 4만 장 역시 시ㆍ도지부별 치과의료기관 종사자 비율로 배분해 발송할 예정이다.

한편 치협은 지난 10일 입고된 공적 마스크 88,000장을 11일 오전 전국 시ㆍ도지부에 발송한 데 이어, 같은 날 입고된 162,600장을 12일 오전에 발송했다. 13일에는 이덴트 초도물량인 32,400장을 포함해 공적 마스크 74,000장을 당일 오후에 전국 시ㆍ도지부로 발송했다. 이덴트 측은 하루 생산량인 11,400여 장을 매일 치협에 공급하고 있다.

치협은 “16까지 발송된 덴탈마스크는 총 110만 5,800장”이라고 밝혔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치협 감사단 “선거 중 부정행위 사법당국 고발” 요청
치협 감사단 “선거 중 부정행위 사법당국 고발” 요청
‘바로가이드’ 디지털 가이드 정점 찍어
‘바로가이드’ 디지털 가이드 정점 찍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