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계
치협 이상훈 회장, 복지부와 치과계 현안 소통임원진과 23일 복지부 방문해 보조인력난ㆍ치과의사 과잉 등 해결 위해 협조 당부
  • 전유경 기자
  • 승인 2020.06.26 17:31
  • 댓글 0

 

대한치과의사협회(이하 치협) 이상훈 회장이 임원진과 지난 23일 보건복지부 구강정책과를 방문했다.

이상훈 회장 이하 김홍석 부회장, 최치원 총무이사, 김용석 치무이사는 이날 복지부 노홍인 보건의료정책실장, 나성웅 건강정책국장, 장재원 구강정책과장 등과 만나 치과계 현안에 관한 의견을 나눴다.

이상훈 회장은 치과계 산적한 현안 가운데에서도 특히 보조인력 구인난 문제를 화두로 삼고 “이는 환자 진료에도 영향을 줄 만큼 심각한 상황”이라며 “현재 미국과 유럽, 캐나다 등에서 시행되고 있는 ‘덴탈어시스턴트 제도’를 국내 실정에 맞게 수정ㆍ도입해 인력풀을 극대화할 방안을 구체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 외에도 이 회장은 치과의사 인력 과잉 문제도 언급하며 현안 해결을 위해 복지부의 협조를 당부했다.

나성웅 건강정책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의료계도 힘든 것으로 알고 있다”며 “추후에도 현안에 대해 함께 의논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건강한 의료광고 함께 만들어요!
건강한 의료광고 함께 만들어요!
덴티스, 코스닥 상장
덴티스, 코스닥 상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