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계
서울대치과병원, 구강내과 재활물리치료실 개소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를 위한 다양한 물리치료 시행
  • 전유경 기자
  • 승인 2019.05.22 16:07
  • 댓글 0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허성주)이 지난 14일, 병원 2층 로비에서 구강내과 ‘재활물리치료실’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허성주 병원장, 김민석 상임감사, 백승학 진료처장, 정진주 구강내과장 및 주요 보직자, 전양현 대한안면통증구강내과학회장, 김연중 대한치과수면학회장, 이승우 전임학장, 정성창 명예교수 등 내외빈이 참석했다.

서울대치과병원은 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의 가파른 증가세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겠다는 취지다. 2019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치과 물리치료 건수는 2018년 986,301회로 2013년 333,549회보다 5년 동안 약 196% 증가했다.

재활물리치료실은 환자들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기존 구강내과 물리치료실을 확장하고, 물리치료 장비를 보강했다. 물리치료 전용 체어 12대 및 초음파치료기, 전기자극치료기, 재활저출력레이져, 온습포치료기 등을 다수 확중하여 치료 만족도와 효과를 증대시키고 환자의 대기시간도 단축한다. 이곳에서는 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의 빠른 회복을 위한 다양한 물리치료가 이루어진다.

허성주 병원장은 “서울대치과병원 구강내과는 한국에서 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의 치료를 최초로 시작했다”면서 “수준 높은 진료를 위한 재활물리치료실 개소를 축하하며, 향후 재활물리치료실 운영이 우리나라 치의학계의 턱관절장애 치료에 있어 선도적 사례가 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라고 밝혔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개원의를 위한 치주 원데이 마스터 코스
개원의를 위한 치주 원데이 마스터 코스
정기적인 구강검진 중요성 홍보
정기적인 구강검진 중요성 홍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