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계
서울대치과병원, 구강내과 재활물리치료실 개소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를 위한 다양한 물리치료 시행
  • 전유경 기자
  • 승인 2019.05.22 16:07
  • 댓글 0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허성주)이 지난 14일, 병원 2층 로비에서 구강내과 ‘재활물리치료실’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허성주 병원장, 김민석 상임감사, 백승학 진료처장, 정진주 구강내과장 및 주요 보직자, 전양현 대한안면통증구강내과학회장, 김연중 대한치과수면학회장, 이승우 전임학장, 정성창 명예교수 등 내외빈이 참석했다.

서울대치과병원은 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의 가파른 증가세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겠다는 취지다. 2019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치과 물리치료 건수는 2018년 986,301회로 2013년 333,549회보다 5년 동안 약 196% 증가했다.

재활물리치료실은 환자들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기존 구강내과 물리치료실을 확장하고, 물리치료 장비를 보강했다. 물리치료 전용 체어 12대 및 초음파치료기, 전기자극치료기, 재활저출력레이져, 온습포치료기 등을 다수 확중하여 치료 만족도와 효과를 증대시키고 환자의 대기시간도 단축한다. 이곳에서는 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의 빠른 회복을 위한 다양한 물리치료가 이루어진다.

허성주 병원장은 “서울대치과병원 구강내과는 한국에서 턱관절장애 및 구강안면통증 환자의 치료를 최초로 시작했다”면서 “수준 높은 진료를 위한 재활물리치료실 개소를 축하하며, 향후 재활물리치료실 운영이 우리나라 치의학계의 턱관절장애 치료에 있어 선도적 사례가 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라고 밝혔다.

 

전유경 기자  kda07@chol.com

<저작권자 © 덴티스트 - Den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커런트 워
커런트 워
우리가 과학을 사랑하는 법
우리가 과학을 사랑하는 법
여백
Back to Top